조국 수사에 '찬성 60.2%↔반대 35.6%'
네티즌 ‘아직도 35.6% 인간들이 조국 찬성할까?’
 
류상우 기자

 

조국 법무부 장관에 대한 검찰 수사와 관련해 정당하다는 응답이 무리한 정치개입이라는 답변보다 높은 것으로 12일 나타났다고 한다. “SBS는 이날 칸타코리아에 의뢰, 전국 만 19세 이상 남녀 1026명을 대상으로 9~11일 조사한 여론조사에서 조 장관에 대한 검찰 수사가 정당한 수사라는 응답은 60.2%, ‘무리한 정치개입이라는 답변은 35.6%였다고 보도했다며 뉴스1임명에 찬성한다는 응답자는 무리한 정치개입이라는 답변이 67.4%로 공정한 수사(28.5%)보다 높았지만 임명에 반대한다는 응답자의 경우 공정한 수사가 86.2%로 무리한 정치개입(10.7%)보다 우세했다고 전했다.

 

검찰개혁에 대한 조사에선 부정 전망이 긍정 전망보다 높았다, 뉴스1“‘조 장관에게 흠이 많아서 잘되지 않을 것이라는 답은 35.9%, ‘대통령과 여당의 의지가 강해 잘될 것20.6%, ‘입법사항인데 야당 반발이 커서 잘 안될 것19.9%, ‘조 장관이 검찰개혁의 적임자여서 잘될 것이라는 답변은 18.9%였다문재인의 국정운영 지지도에 관해 “‘잘하고 있다45.1%, ‘잘 못하고 있다51.6%였다고 전했다. 정당 지지도는 더불어민주당이 31.3%, 자유한국당 18.8%, 정의당 6.3%, 바른미래당 4.1%, 무당층 38.5%였다고 한다.

 

조국 수사정당’ 60.2% vs ‘무리한 정치개입’ 35.6%”이라는 뉴스1의 기사에 동아닷컴의 네티즌들은 정치개입이라고 한 35%는 어떤 사람인가?(two)”, “오늘 추석 집안모임 (17) 모두 異口同聲 조국은 장관이 아니라 구속되어야 한다는 100% 의견일치(Tiger Jung)”, “이번에 대통령이 연장한 막장드라마 잘 보고 있어요(풀잎)”라고 반응했다이번 여론조사는 유·무선 전화면접조사(RDD, 유선 20%·무산 80%)로 실시했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포인트응답률은 11.1%며, 자세한 조사개요와 결과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고 한다. [류상우 기자] 

 

 

기사입력: 2019/09/13 [23:55]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