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아들 서울대 인턴증명서' 조작돼?
주광덕 의원, '공익인권센터 인턴증명서 허위 가능성'
 
허우 올인코리아 기자

 

자유한국당 주광덕 의원은 8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딸과 아들이 서울대 법대 공익인권법센터에서 각각 발급받은 인턴 활동 증명서가 모두 허위일 가능성이 크다검찰에 수사 의뢰겠다고 밝혔다고 조선닷컴이 전했다. 주 의원은 조 후보자 아들이 20137~8월 서울대 공익인권법센터에서 인턴으로 활동하고 나서 발급받은 인턴 활동 증명서를 제시하면서 조 후보자 아들의 증명서가 앞서 2006년부터 공익인권법센터에서 인턴으로 활동한 다른 27명이 발급받은 증명서와 형식이 상당히 다르다고 주장했다고 한다.

 

“(조 후보자 딸과 아들의 인턴 증명서가) 가짜 증명서일 가능성이 거의 확실하다고 주장한 주 의원은 “(조 후보자 아들을 제외한 다른 인턴들의) 27장 모두 공익인권법센터 직인이 보이지 않는데 후보자 아들의 증명서에만 우측 하단에 직인이 찍힌다. 증명서에 학교폭력 피해자의 인권 관련 자료조사 및 논문작성을 했다고 하는데 어떻게 고등학교 2학년이 인턴십을 하면서 논문을 작성하나라고 했다면서, 조선닷컴은 다른 27명의 인턴 증명서에는 자료 수집 및 번역’, ‘업무 보조등으로 활동 내용이 보다 간략하게 기재됐다는 것이라고 전했다.

 

주 의원은 또 “(조 후보자 아들이) 고등학교 2학년 때인 2013년 한 달 동안 인턴을 했는데 22살인 20171016일에 증명서를 발급받았다. 2017년 주요 로스쿨 입학원서 접수 및 서류 제출 일자를 확인한 결과 101619일인데, 로스쿨 접수 날짜에 발급됐다로스쿨 서류 제출에 임박해 발급받았기 때문에 로스쿨에 지원하면서 첨부 서류로 조작됐을 가능성이 크다고 주장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조 후보자는 지난 6일 인사청문회에서 아들이 로스쿨에 지원했다는 사실을 인정했고, 조 후보자 아들은 현재 연세대에서 로스쿨이 아닌 석사를 밟고 있다고 한다.

 

주 의원은 조 후보자 딸의 공익인권법센터 인턴십 경력과 관련해서도 “(조 후보자 딸을 의학논문 제1저자로 올려준) 단국대 의대 장영표 교수의 아들이 공익인권법센터 허위 증명서를 시인했다고 한다. 장 교수 아들의 증명서가 위조된 게 사실이라면 후보자 딸의 증명서도 가짜라고 확신한다고 했다며, 조선닷컴은 주 의원의 장 교수 아들의 증명서에도 (조국) 후보자가 개입했을 것이라며 조 후보자의 아들, 딸과 장 교수의 아들이 발급받은 서울대 공익인권법센터 인턴 활동 증명서는 허위 공문서라는 강한 의혹을 제기한다는 주장을 전했다.

 

<조국 아들만 다른 서울대 인턴 증명서주광덕 조작 가능성”>이라는 조선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powe****)조국이는 바보다. 그까짓 법무부장관 욕심내지 않았으면 지금까지 온가족이 해먹은 사모펀드, 웅동학원, 아들과 딸 부정입학 등이 묻혀서 몰랐을 텐데. 그놈의 권력 욕심으로 온 가족을 말아 먹었으니 얼마나 우둔한 인간이랑 말인가?”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yjju****)주광덕 의원 열일 하네요. 총선에서 꼭 재선될 겁니다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anal****)별의별 것이 죄다 조작이니, 혹시 조국이는 진짜 맞나?”라고 물었다.

 

또 한 네티즌(sway****)진보의 탈을 쓴 주사파들의 추악한 민낯을 샅샅이 드러내주는 조국이라는 인간이여, 고맙다! 나야 처음부터 알고 있었지만, 우매한 국민들이야 네가 아니면 진보라는 패거리들의 추악한 면을 어찌 알겠는가?”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ye****)조국이에 국한을 두지 말고 전수조사를 하여 법대로 가야 한다. 문재인 자녀들도 예외를 둬서는 안 될 것이다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oo****)이 놈의 집구석은 왜 이다지도 인턴에 목을 매는 겁니까? 인턴만 많이 해도 대학이나 대학원 가는 겁니까?”라고 했다.

 

그리고 한 네티즌(rjh*)조뻔을 대선 후보자 감이라고? 누가 국민들을 우롱하고 있나? 제발 부탁컨대, 이 나라 일부 지역 분들은 더 이상 조뻔을 지지해서는 안 된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kskim****)적폐수사라는 이름 하에 문 정권을 위해 개처럼 충성하며 전임 대법원장을 구속시키는 등 아주 일을 잘했다고 검찰총장에 임명해놓고, 살아있는 정권을 수사하니까 이제 와서 검찰이 정치를 하고 있다고 비난하네요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andon****)모두가 가짜로 보이는데 어떤 것이 진짜일까라고 했다. [허우 기자] 

 

 

기사입력: 2019/09/08 [22:43]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