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수 지지자 '성창호 판사 구속하라'
네티즌 "김경수가 무죄면, 박근혜는 석방해야'
 
조영환 편집인

 

김경수 경남지사의 지지자들이 집회를 열고 법원이 최근 김 지사에게 실형을 선고하고 법정 구속한 데 대해 성창호 부장판사는 드루킹의 진술을 모두 사실로 받아들이는 어처구니없는 판결을 내렸다며 성토했다고 한다. “‘사법농단 세력규탄 및 청산촉구 국민연대2일 오후 서울중앙지법 정문 앞에서 이 같은 내용의 기자회견을 열었다며 연합뉴스는 집회에 참석한 지지자 500여명은 김경수는 무죄다라고 적힌 피켓을 들고 적폐 판사 탄핵하라’ ‘사법적폐 청산하라등의 구호를 외쳤다고 전했다.

 

이들은 이번 재판은 일부 집단의 이익과 정치적 보복수단으로 전락한 저급한 판결로 볼 수밖에 없다이는 양승태 전 대법원장을 중심으로 하는 사법적폐 세력이 자신들의 잘못을 인정하지 않고 끝까지 저항하겠다는 인면수심의 속내를 드러낸 것이며, 보복성 판결을 통해 전 국민을 대상으로 선전포고를 한 것이나 마찬가지다. 김 지사는 사법적폐 세력의 부당한 정치판결의 희생자다. 김 지사가 올바른 판결을 받고 사법적폐 세력들이 뿌리뽑히는 날까지 끝까지 싸울 것이라고 밝혔다고 전했다.

 

<김경수 법정구속에 지지자들 보복성 판결법원 앞 규탄 집회>라는 연합뉴스의 기사에 네이버의 한 네티즌(알지비)사법부마저 불신하고 민주주의 근간을 뒤흔드는 민주당의 좌파 절대로 묵과해서는 안 된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py****)니네 논리대로라면 박그네도 보복 판결이네. 문재인이나 김경수와 그 쓰레기 새기들 생각하는 게 한심하다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북극곰)김경수 재판이 잘못됐다면 박근혜 재판도 김경수를 재판한 사람이 했는데 무죄로 석방해야 한다라고 했다. [조영환 편집인]

 

 

기사입력: 2019/02/02 [23:23]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