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국경장벽 위해 비상사태선포'?
민주당의 '국경장벽 예산 무배정'에 '셧다운' 대응
 
허우 올인코리아 기자

 

자국의 이익과 안보를 지키기 위해 거침 없는 행보를 보이는 트럼프 대통령의 국정운영이, 한국 언론들의 트럼프 폄훼선동에도 불구하고, 국가안보를 걱정하는 한국 네티즌들의 부러움을 사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셧다운(일시적 업무정지) 사태 해소를 위해 여야 지도부와 다시 회동했지만 접점 마련에 실패하자 국가비상사태를 선포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며 조선닷컴은 4(현지 시각) 56억달러(63000억원) 규모 국경장벽 예산안이 의회를 통과하지 못할 경우에 대한 트럼프 대통령의 국가비상사태를 선포해 장벽을 신속히 건설하는 다른 선택지도 있다몇 달에서 몇 년까지도 연방정부 폐쇄를 지속할 수 있다는 으름장을 전했다.

 

이어 이런 으름장에 관해 트럼프 대통령과 여야 지도부는 지난 2일에 이어 다시 만남을 갖고 협상에 나섰지만 또다시 빈손으로 헤어졌다. 2차례 협상 시도에도 돌파구가 보이지 않자 트럼프 대통령은 강경한 톤으로 민주당을 압박한 것이라며, 조선닷컴은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여야 지도부와의 회담이 끝난 뒤 마이크 펜스 부통령, 커스텐 닐슨 국토안보부 장관 등을 대동한 백악관 기자회견을 열어 멕시코 장벽 예산의 필요성을 역설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민주당과 협상을 이어갈 실무팀을 임명했다고 밝혔다실무팀에는 마이크 펜스 부통령과 커스텐 닐슨 국토안보부 장관, 트럼프 대통령의 사위인 제러드 쿠슈너 선임 고문이 참여한다고 전했다.

 

그러나 민주당은 실무팀의 실효성을 낮게 평가했다, 조선닷컴은 민주당 고위 관계자의 어차피 실무팀은 트럼프 대통령의 대본대로 나서지 않겠느냐라는 전망도 전했다. 척 슈머 민주당 상원 원내대표는 백악관 회의실에서 트럼프 대통령에게 연방정부 운영 재개를 촉구했지만 트럼프는 반대했. 트럼프 대통령은 아주 긴 기간, 몇 개월에서 몇 년까지도 연방정부 폐쇄를 지속할 수 있다고 말했다며 조선닷컴은 14일째 셧다운 사태가 이어지는 상황에 대해 지난 3일 민주당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은 정부 재개를 위한 예산법안을 하원에서 가결했지만, 트럼프 대통령은 장벽 예산이 빠졌다는 이유로 법안을 거부했다고 전했다.

 

<트럼프 국가비상사태 선포할 수도...셧다운 몇 년이라도 지속”>이라는 조선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heui****)민주당의 집요한 방해에도, 건전한 미국을 지키기 위해 필요하다는 바른 판단에 소신을 굽히지 않고 밀어붙이는 저 뚝심, 나는 부럽기만 한데아무리 미국이라지만 몰려드는, 어떤 사람인지도 모르는 모두를 무조건 받아들이지는 않겠다는 트럼프의 지론에 나는 반대할 명분을 못 찾는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sunnyto****)트럼프 짱! 자기나라 지키겠다고 울타리 치겠다는데, 반대하는 민주당 의원들은 어느 나라 민주당인가?”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yj****)그쪽은 비상사태선언이고, 우리는 군사쿠데타가 정답이다라고 했다.

 

또 한 네티즌(blu****)트럼프가 왜 이러는지 모르나요? 1. 온갖 불체자 집단난민들이 미국으로 꾸역꾸역 모여들고 있다. 2. 이들이 통과하는 멕시코 국경을 멕시코가 국경경비를 안 한다. 3. 이들을 막을 가장 효과적인 방법은 장벽뿐인데 민주당이 예산을 승인 안 하고 트럼프만 인권 내팽개치는 나쁜 넘이 되어간다. 4. 난민 불체자를 안 막으면 미국도 휘청거린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eeon****)미국의 입장, 공화당의 입장에서는 당연 한 것이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kshin54****)트럼프는 자기를 뽑아준 미국민과 약속한 사항을 지키겠다는 것. 민주당은 국익과 상관없이 트럼프가 하는 일은 죽어도 딴지걸어야 한다는 것이라 했다.

 

그리고 또 한 네티즌(dwchoi****)미국의 좌성향 PC 동부 주류 언론들의 왜곡된 기사 앵무새 수준의 한국 언론들한테는 생뚱맞겠지만, 평생을 사업 그중에서도 경쟁에 위험 부담이 제일 많다는 부동산 개발사업으로 일가를 이룬 트럼프가 이런 승부수를 던지는 것?”이라 했고, 다른 네티즌(cksck****)장사꾼 노릇을 해본 현실주의자 자유시장경제론자인 트럼프가 옳다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s****)일국의 대통령으로서 자기 나라의 국경선을 지키려고 모든 것을 걸고 있는 트럼프 대통령 너무나 당연하고 부럽다. 문가은 주적에게 DMZ 철조망 걷어내고 공중정찰도 못하게 하며 NLL까지 열어주니 OOO 아닌가?”라고 했다. [허우 기자]

 

 

기사입력: 2019/01/06 [13:59]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