野 '文정권, 사퇴종용 블랙리스트 작성'
환경부 산하기관 임원 21명의 사퇴 동향 파악
 
조영환 편집인

 

자유한국당은 26문재인 정권에서 전 정권 인사들을 공직에서 배제하는 내용의 블랙리스트 문건이 확인됐다해당 문건은 한국환경공단 등 환경부 산하기관 8곳의 임원 21명에 대한 사퇴 동향을 담고 있다고 주장했다고 조선닷컴이 이날 전했다. 문재인 정부가 공직자들의 임기와 상관 없이 이전 정부 관련 공직자 등의 사퇴 동향을 파악한 문건이 나온 것이라며 자유한국당은 문재인 정부가 이런 식으로 블랙리스트를 작성해 자리를 만든 뒤 낙하산으로 선거캠프 출신 등 자기쪽 사람들을 꽂는 일이 횡행하지 않았는지 확인해야 한다며, 이에 대한 청와대의 인지, 지시, 조치 여부에 대한 진상규명을 요구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당 청와대 특별감찰반 진상조사단은 이날 오후 회의를 열고 환경부 산하기관 임원들의 사퇴 등 관련 동향문건을 공개했다상단에는 환경부 산하 8개 공공기관 임원 사퇴 등 현황이라고 적혀 있고, 바로 밑에는 한국환경공단 외에는 특별한 동요나 반발 없이 사퇴 등 진행 중이라고 적혀 있다고 전했다. “아래에는 한국환경공단·국립공원관리공단·환경산업기술원·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국립생태원·낙동강생물지원관·환경보전협회·상하수도협회 임원 21명의 직위와 이름, 임기가 기입된 표가 있는데, 가장 오른쪽에는 각 임원들의 현재 상황사표 제출’, ‘사표제출 예정’, ‘후임 임명시까지만 근무’, ‘반발등으로 적혀 있었다고 전했다.

 

“‘반발이라고 적힌 임원들은 새누리당 출신’, ‘KEI 출신이라는 부가설명도 있었다. 21명 중 한 명은 현재 상황란에 정부 임명이라고 적혀 있었다, 조선닷컴은 이 문서의 하단에는 명단에 있는 특정 인사에 대해 주석을 달고 최근 야당의원실을 방문해 사표제출요구에 대해 비난하고 내부정보를 제공한다는 소문’, ‘안종범 전 경제수석이 본부장 임명에 도움을 주었다고 하나 현재는 여권인사와의 친분을 주장’, ‘새누리당 시의원 출신으로 직원폭행사건으로 고발돼 재판 진행 중이라는 추가적인 설명도 있었다며 자유한국당 측의 주석들을 보면 사표제출 요구에 반발하는 사람들의 약점을 열거해놓은 것으로 보인다는 주장도 전했다.

 

조사단원인 김용남 전 의원은 이 문건은 올해 1월 환경부에서 청와대에 보고한 문건이라며 우리 당에 이 문건을 제보한 제보자에 따르면, 제보자는 환경부 간부로부터 115일 무렵 이 문건을 받았다. 환경부 간부는 상부에 사표를 잘 받아내고 있다’, ‘일자리를 저희가 많이 만들고 있다고 보고했다고 한다고 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한국당 측은 제보자의 신원 등에 대해서는 밝히지 않았다, 조선닷컴은 한국당 측이 민정수석실에 있는 모 인사가 보고를 받았다. 조국 민정수석까지 보고가 이뤄졌는지는 확인이 필요하다고 했다며, “해당 문건은 특별감찰반을 통해 민정수석실에 보고된 것으로 전해졌다고 보도했다.

 

김용남 전 의원은 이 문건은 공식적으로 확인된 문재인 정부의 블랙리스트라고 생각한다“(공공기관 임원들의) 임기와 상관없이 자신들의 선거캠프 출신이나 자기쪽 사람들을 앉히기 위해 일자리를 만들고 있고, 이를 얼마나 열심히 하고 있는지를 청와대에서 점검하며 각 부처로부터 받은 내용으로 보인다고 주장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그는 오늘 공개한 자료는 환경부 관련 자료이지만, 환경부 외의 다른 많은 부처에서도 이런 식의 블랙리스트를 관리해 사람을 쫓아내고 자기 사람들 앉히는 작업이 얼마나 활발하게 벌어졌는지 짐작하기도 어렵다각 부서의 전반에 걸쳐 블랙리스트가 있는지 확인해봐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고 한다.

 

<한국당 정부도 사퇴 종용블랙리스트 만들었다”>라는 조선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hi****)도대체 이런 인간들이 무슨 조윤선과 김기춘을 재판하고 있는가? 뻔뻔스런 놈들이라고 비난했고, 다른 네티즌(cs****)문재인 무리, 참으로 비열한 내로남불의 전형이라 하지 않을 수 없다. 또한 김어준, 주진우와 김재동 등이 고액의 보수를 제의 받고 일제히 방송국에 들어선 것이 화이트리스트 없이 일어난 일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라고 주장했고, 또 다른 네티즌(lionjin****)하는 짓마다 철면피 정권이다. 너희와는 게임도 안 되는 두 대통령을 당장 석방하고 석고대죄부터 하라라고 촉구했다. [조영환 편집인] 

 

 

기사입력: 2018/12/26 [21:13]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