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수, 특검에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
특검, 조사 후 구석영장 청구 여부 주목받아
 
류상우 기자

 

드루킹(본명 김동원·49)’ 일당의 대선 댓글 조작 행위에 관여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6일 이 사건의 수사를 맡은 허익범 특별검사팀에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됐다고 한다. 이날 오전 925분쯤 서울 서초구 특검팀 사무실에 도착한 김경수 지사는 이번 사건과 관련해 누구보다 먼저 특검의 도입을 주장했다. 특검보다 더한 조사에도 응하겠다고 여러 차례 밝혔다“(특검이) 이 사건의 진실을 밝혀주기를 기대하고 있다. 정치적 공방이나 갈등을 확산시키는 정치 특검이 아니라 이 사건의 실체적 진실을 밝히는 진실특검이 되기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고 한다.

 

김경수 지사는 매크로 프로그램인 킹크랩의 시연회를 본 적이 없느냐’, ‘지방선거에 도움을 요청한 적 없느냐는 질문에는 사실이 아니다는 취지로 부인하면서 센다이 총영사를 역으로 제안한 적이 있느냐고 묻는 데는 별다른 답을 하지 않고 특검 사무실이 있는 건물로 곧장 들어갔다며 조선닷컴은 특검팀은 드루킹 일당의 댓글 조작에 김 지사가 관여한 것으로 의심하고 있다. 댓글 조작 작업을 지시하고 보고받았다는 것이다. 또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도 있는 것으로 본다특검팀은 이날 수사 과정에서 확보한 증거를 바탕으로 김 지사를 강도 높게 추궁할 예정이라고 한다.

 

김경수 지사의 혐의에 관해 조선닷컴은 특검은 김 지사가 불법 댓글작업을 인지하고 암묵적으로 지시·묵인하거나 보고를 받은 적이 있는지 조사할 예정이다. 도한 댓글작업의 대가로 일본 오사카 총영사직과 청와대 행정관 등에 대한 인사 청탁이 있었는지도 추궁할 것으로 알려졌다핵심은 매크로 프로그램인 킹크랩 시연회에 김 지사가 참석했었는지다. 특검팀은 드루킹이 제출한 USB 등에 대한 분석 작업 결과 시연회 날짜를 201611월로 특정했다. 김 지사의 운전기사 등 주변인의 계좌추적과 카드 사용내역 등을 분석해 김 지사의 행적과 동선을 재구성하고 있다고 전했다.

 

조선닷컴은 김 지사에 대한 조사는 밤 늦게까지 이어질 가능성이 크다. 여권 핵심 인사인데다 현역 도지사 신분인 만큼 특검팀 입장에서도 추가 소환조사를 최소화해야 할 필요성이 있기 때문이라며, 이날 오전 출근길에 기자들과 만나 김 지사에 대한 조사가 길어질 것 같느냐는 질문에 박상융 특별검사보의 물어볼 것이 많다는 대답을 전했다. “이날 조사가 길어질 것임을 시사하는 대목이라며 조선닷컴은 특검팀은 김 지사에 대한 조사를 마치는 대로 구속영장 청구 여부를 검토할 계획이라며 조사 결과에 따라 특검팀이 전격적으로 구속영장을 청구할 가능성도 있다고 전했다.

 

<김경수, ‘피의자로 특검 출석정치특검 아닌 진실특검 부탁”>라는 조선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rnfma****)제대로 된 야당이 있다면 헌법을 위반 정권을 강탈한 것도 모자라 여론조작으로 국민을 능멸한 드루킹사건의 실체를 명확히 밝혀 정권을 교체해도 벌써 했을 텐데, 주사파 반역도당의 반란에 부화뇌동 정권을 상납한 천하에 상종 못할 배신자들이 야당 노릇을 하고 있으니 나라 꼴”이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kkk****)저런 자를 지사로 둔 경남도정는 안전할까?”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gyuok****)저 얼굴은 무슨 가죽으로 만들어졌을까?”라고 힐난했다.

 

또 한 네티즌(son****)뻔뻔한 놈은 자신이 한 짓을 부정하는 것이다. 이것이 사전적 의미로다. 김경수가 뻔뻔한 놈이 아닌가 지금 특검이 조사하고 있는데 특검의 쇼라는 닉네임이 붙지 않기 바란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zxc****)정치특검이 아닌 진실특검이라면 김경수는 구속돼야 하는 게 맞다고 본다. 지금 주사파가 법위에 군림하는 서슬퍼런 이런 정권은 없었다. 언론·사법부·군까지 장악한 너네들이 진실특검? 제발 바란다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maum****)국어사전에 가증스럽다라고 찾아보면 이런 경우 아니겠읍니까라고 드루킹 사건을 비난했다.

 

그리고 한 네티즌(ili****)바둑이 갱수야, 진실특검 어쩌구 헛소리 그만하고 오늘 힘내서 윗선이나 까발려라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i****)이 인간은 소름끼칠 정도네. 증거가 저리 명백한데도 헛소리 하는 거 봐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yjwo****)바로 얼마 전 자신들이 한 일을 까맣게 잊어버리고 억울하단다. 자신이 억울하면 상대방도 억울하다는 생각을 왜 못 할까? 골수 지지자들 아니면 지금 이 상황이 뻔히 보이는데, 그들이 깔아준 꽃길을 믿고 고개를 빠딱 세우고 순교자 행세를 하는 것을 보면 정치인은 아무나 하는 것이 아닌 모양이다라고 했다. [허우 기자]

 

 

기사입력: 2018/08/06 [11:43]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