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선박 환적으로 150억원 불법거래
안보리 제재 무시 불법수출로 150억 벌어
 
허우 올인코리아 기자

 

북한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제재를 위반하고 선박 대 선박 이전방식을 통한 불법 석유거래를 대대적으로 늘려왔고 또 북한이 핵미사일 프로그램 개발을 중단하지 않았다는 내용의 유엔 보고서가 나왔다고 한다. 3일 로이터가 3(현지 시각) 유엔 안보리 산하 대북제재위원회 전문가패널이 제출한 149페이지 분량의 보고서는 북한은 핵미사일 프로그램을 중단하지 않았고, 2018년 해상에서 석탄을 환적한 것 뿐만 아니라 선박 대 선박으로 불법 석유제품 환적도 엄청난 규모로 늘려 유엔 안보리 결의를 무시했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고 조선닷컴이 이날 전했다.

 

조선닷컴은 보고서에 따르면, 북한은 지난해 10월부터 올해 3월까지 6개월 간 수출이 금지된 북한산 석탄·섬유·철강 등을 중국과 인도 등에 수출해 약 1400만달러(157억원)를 벌어들인 것으로 추정됐다. 석유제품 환적에 연루된 선박은 40, 기업은 130곳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며 보고서는 국제 해상에서 이뤄지는 불법 석유 환적은 북한이 제재를 회피하는 주요 수단이다. 북한의 불법 환적 행위는 범위·규모·정교함이 모두 증가했다고 밝혔다고 전했다. 또 대북제재위원회 전문가패널이 제출한 보고서는 북한이 불법 무기 공급도 지속하고 있다고 지적했다고 한다.

 

또 보고서에 따르면, “북한은 유엔 제재를 피해 시리아와 군사협력을 지속하고 있고, 시리아 무기 중개인을 통해 리비아·예멘·수단의 무장단체에 무기와 군사 장비 공급을 시도했다며 조선닷컴은 보고서에서 언급한 시리아 무기 중개인 후세인 알-알리는 2016년 다마스쿠스에서 북한과 예멘 후티 반군 간 군사 장비 거래 협상을 중재한 인물이다. 유엔 전문가패널은 이런 북한의 군사 협력 행위가 무기금수 제재 위반에 해당하는지 조사 중이라고 AFP는 전했다보고서는 북한의 기만적인 관행으로 유엔 안보리의 대북 제재 효과가 훼손되고 있다고 지적했다고 전했다.

 

<유엔 , 안보리 제재 위반불법 수출로 150억 벌여들어”>라는 조선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lee****)환적한 석탄을 수입하여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 위반국에는 당사국인 우리나라도 들어가 있다. 문재인 정권은 평화가 왔네 하지만 국민들은 전혀 그런 기분이 안 들고 불안하기만 하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rnfma****)유엔이 대북제재의 효과를 보려면 3대 세습독재 체제연장을 위해 헌법을 위반하면서까지 조직적으로 정권을 강탈한 주사파 반역도당부터 제거해야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kjr****)은 안보리 제재위반 한국도 일조했다한국 포함 강력한 응징이 뒤따라야 한다라고 했다

 

또 한 네티즌(seti****)안보리 제제 위반은 혼자서 하나? 상대국이 있어야 가능한 범죄행위다. 그 주요 대상국이 바로 한국이라는 사실은 한국정부에겐 우리 민족끼리반드시 수행해야 할 통일작업이지만 대한민국 국민에겐 국제적 치욕의 개망신이다. 그래도 아직도 제 정신 못 차린 60%가 있다니 어이상실 아닌가?”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roy****)문정부도 북한 석탄 사주고 있으면서, 평화의 무드가 이뤄졌다고 자평하는 청와대는 뭐냐? 비굴외교, 비굴평화는 있을 수가 없다라고 했고또 다른 네티즌(y****)은 ·돼지들아지금도 북조선의 핵폐기를 믿고 있나?”라고 했다

 

그리고 한 네티즌(nex****)북한 석탄 산지갈이 반입에 관련하여 한국도 은행 두 곳, 기업 두 곳 이상이 재재목록에 올라야 되는 것 아닌가? 강경화 정의용 서훈이 미국에 쪼르르 가서 뭐라며 빌고 왔는지는 몰라도 한국의 곰과 그 패거리들이 구멍파기임은 틀림 없는 일이고 향후 재발을 방지하기 위해서라도 따끔하게 제재해야 마땅할 것이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c****)뭉죄인을 탄핵하고, 중국넘들 깝데기를 뺏기고 시작하면 100%로 제재가 가능하다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sosop****)김정은이 150억을 버는 데 손잡고 크게 기여한 자가 문 아무개이다라고 했다. [허우 기자]

 

 

기사입력: 2018/08/04 [23:35]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