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베, 문재인에게 "올림픽 이후가 고비"
아베 "한미합동군사훈련 연기할 단계 아니나"
 
조영환 편집인

 

대한민국 대통령이라는 문재인이 얼마나 북한 김정은의 대남 적화공작에 정신 없이 휘둘리는 모습을 보였으면, 미국의 펜스 부통령과 일본의 아베 수상이 외교적 결례를 무릅쓰고 문재인에게 격하게 반발하며 충고를 할까? 펜스는 문재인이 초청한 레셉션장을 박차고 나오고, 아베는 한미합동군사훈련을 제대로 하라고 충고한다. 아베 총리는 10일 강원 평창 용평블리스힐스테이에서 열린 한일정상회담에서 올림픽 이후가 고비다. 비핵화에 대한 북한의 진지한 의사와 구체적 행동이 필요하다. 한미 군사훈련을 연기할 단계가 아니다. 한미합동군사훈련을 예정대로 진행하는 게 중요하다고 문재인에게 충고했다고 뉴스1은 전했다.

 

이에 문재인은 아베 총리의 말씀은 북한은 비핵화가 진전될 때까지 한미 군사훈련을 연기하지 말라는 말로 이해한다그러나 이 문제는 우리의 주권의 문제이고, 내정에 관한 문제다. 총리께서 이 문제를 직접 거론하는 것은 곤란하다라고 반박했다며, 뉴스19일 북한 문제에 대해 아베 총리가 북한은 평창올림픽 기간 남북대화를 하면서도 핵과 미사일 개발에 주력하고 있다. 북한의 미소외교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말하자, 문재인은 남북대화가 비핵화를 흐린다거나 국제공조를 흩뜨리는 것은 기우에 지나지 않는다고 했다고 전했다. 이번 평창올림픽을 통해 김정은·문재인은 대북재제를 파괴했다는 평가가 나온다.

 

북한의 핵위협에 직면한 대한민국의 대통령이라는 문재인은 남북관계 개선과 대화가 결국 비핵화로 이어져야 한다이런 분위기를 살려 나갈 수 있도록 일본도 적극적으로 대화에 나서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고 뉴스1은 전했다. 문재인의 이런 당위성은 북한이라는 3대세습 전체주의 독재집단에 관해 비현실적 환상임을 파악한 펜스 부통령은 청와대가 마련한 북한 대표단과의 동석을 거부하고 문재인의 리셉션장을 박차고 나왔고, 아베 총리는 비핵화에 대한 북한의 진지한 의사와 구체적 행동이 필요하다. 한미 군사훈련을 연기할 단계가 아니다라며 사이비 평화에 취한 문재인에게 현실적 충고를 한 것이다.

 

위안부 합의에 대해 아베 총리는 국가 대 국가의 합의로 정권이 바뀌어도 지켜야 한다는 게 국제 원칙이다. 일본은 그 합의를 최종적이고 불가역적인 것으로 받아들인 만큼 한국 정부도 약속을 실현하기를 희망한다고 하자, 문재인은 위안부 합의가 해결되지 못했다는 결정은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과 국민이 합의 내용을 받아들이지 않기 때문이다. 위안부 문제는 피해자들의 명예와 존엄을 회복하고 상처가 아물 때 해결될 수 있는 것이지, 정부 간의 주고받기식 협상으로 해결될 수 있는 것이 아니다라고 했다고 한다. 이런 위안부 할머니 끌어대기는 우리 국민들이 사드 배치를 그렇게 갈구했음에도 불구하고 이를 무시하고 사드 배치 반대를 외친 문재인이 할 소리는 아닐 것이다.

  

또 대북 문제에 대해 아베 총리는 북한은 평창올림픽 기간 남북대화를 하면서도 핵과 미사일 개발에 주력하고 있다. 북한의 미소외교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매우 상식적이고 현실적인 충고를 하자, 문재인은 남북대화가 비핵화를 흐린다거나 국제공조를 흩트린다는 것은 기우에 지나지 않는다. 남북관계 개선과 대화가 결국 비핵화로 이어져야 한다. 일본도 적극적으로 대화에 나서주기를 바란다고 주장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역사를 직시하면서도 총리님과 함께 지혜와 힘을 합쳐서 양국 간 미래지향적 협력을 추진하고자 한다던 문재인은 북한 핵무장 포기 압박과 위안부 문제에 대해서는 과거지향적 모습을 보여줬다

 

<아베 한미훈련 예정대로” vs 대통령 주권문제다충돌>이라는 뉴스1의 기사에 동아닷컴의 한 네티즌(청년한국)그럼 사드는 왜 중국 동의받아야 한다고 했냐? 그건 주권문제 아니었더냐?”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kublai)문차베스는 어딘가 정신적으로 정상이 아님을 보여주기 때문에 우리가 여간 불안하게 생각하는 것이 아니다. 외교무대에서 한총련 수준으로 외빈을 대하면 그 피해가 우리 국민에게 고스라니 오는 것을 모르고 있다. 주권문제라면 사드에 대해서도, 그리고 북한핵에 대해서도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박첨지)우리 나라에 대통령이 있기는 한 거냐?”라고 냉소했다.

 

또 네티즌(elaine9586)그렇게 주권을 따지는 자가 중국한테 사드허락 받으러 가서 그렇게 천대를 받고 다니면서 대한민국 얼굴에 똥칠 하냐?”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비슬산인)주객이 전도된 것 같네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노머시)평양 조폭애들 데려다 놓고 하루종일 나발 부는 문재인의 꼬붕들이 장악한 지상파방송, 보지도 듣지도 않는다라고 했고, 또 한 네티즌(ybk999)“2중대장 입으로 나온 개정은이 왕국 주권이겠지. 대한민국 대통령이 할 말인가?”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패스포드)미국 비위 건드리지 말고 옳은 충고는 받아 들여야지. 아베 생각이 곧 미국 생각이다라고 했다. [조영환 편집인]

 

 

기사입력: 2018/02/10 [22:59]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개재인 18/02/11 [14:39] 수정 삭제  
  문재인 너는 국민 주권이라는 말 할 자격도 없는 자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