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민을 야당 대표주자라는 광주·호남
적폐청산으로 정치보복하는 문재인 호평
 
조영환 편집인

 

문재인 같은 촛불선동자를 좋은 정치인으로 취급하고, 유승민 같은 희대의 배반자를 야당의 대표로 보는 광주호남은 전국의 상식적 여론과는 달리 배반과 좌익선동을 즐기는 동네인가? 뉴스123호남에서 야권을 대표하는 인물로 유승민 바른정당 대표가 꼽혔다. 문재인 정부와 대립각을 세우며 바른정당과의 통합을 추진하고 있는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에 대한 호남민심이 이반되고 있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국민의당 싱크탱크인 국민정책연구원이 여론조사기관 리서치앤리서치에 의뢰, 전국 만 19세 이상 성인남녀 105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18~19)에서 현재 야권을 대표하는 인물은 누구라고 생각하십니까라는 질문에 유승민 대표가 26.2%1위를 차지했다고 전했다.

 

뉴스1유 대표에 이어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 18.2%,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14.5% 등의 순이었다. 호남에서는 유 대표 24.5%, 안 대표 21.0%, 홍 대표 10.5% 순이었다호남은 18대 대선 당시 안풍(安風·안철수 바람)’의 진원지였고 지난해 4·13총선에서도 국민의당이 28석 중 23석을 석권하는 등 당의 최대 지지기반이라고 소개했다. “지난 5·9 대선에서는 안 후보는 호남에서 30% 안팎(광주 30.08%, 전남 30.68%, 전북 23.76%) 유 후보는 2%(광주 2.18%, 전남 2.09%, 전북 2.56%)의 득표율을 보였다며 뉴스1안 대표에 대한 호남민심이 예전과 같지않은 것은 현 정부의 적폐청산등과 관련된 국민의당 노선에 대해 지역민들이 동의하지 않고 있기 때문으로 풀이했다.

 

이런 광주전남의 여론조사 결과는 문재인 정권이 적폐청산의 명분으로 좌편향적인 숙청작업을 하는 것에 대해 광주전남이 동조하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이번 여론조사에서도 문재인 대통령의 직무평가에 대해 호남은 94%가 긍적적 평가(매우 잘함 52.5%, 대체로 잘함 41.5%)를 내렸다. 지역별 긍정적 평가 1위는 전국 평균(79.2%)보다 월등히 높았다며 뉴스1안 대표가 복수하려고 정권잡았나라고 부정적 입장을 보인 적폐청산에 대해서도 호남에서는 86%적극 추진해야 한다고 답했다전국적으로는 68.6%불법부정을 바로잡기 위한 것으로 적극 추진해야 한다’, 26.8%과거정권에 대한 보복성격으로 중단해야 한다고 응답했다고 전했다. 전국 여론과 매우 다른 광주전남이다.

 

뉴스1바른정당과의 연대 내지는 통합에 대해선 비공감(55%)이 공감(37.0%)보다 높았다. 국민의당이 추구해야 할 이념적 가치나 노선에 대해 호남에서는 중도 30.5%. 진보 25.5%, 진보 쪽에 가까운 중도 21.5% 등의 순이었다“‘극중주의를 주창하며 중도보수 통합을 추진하는 안 대표와 호남의 간극을 보여주는 대목이라고 전했다. “이번 여론조사에서 국민의당이 바른정당과 통합을 할 경우 전국적인 통합정당지지율은 19.2%였다며 뉴스1현재 정당 지지율은 더불어민주당 49.0%, 자유한국당 11.8%, 국민의당 5.5%, 바른정당 6.3%, 정의당 5.4%였다국민의당과 바른정당이 통합할 경우 양당의 단순지지율 합계인 11.8%보다 7.4%포인트 높아진 셈이라고 전했다.

 

안철수, 호남서도 유승민에 대표주자 자리 내줘이라는 뉴스1의 기사에 동아닷컴의 한 네티즌(midway)철저한 전략에 의한 여론조사네. 안칠수는 이제 끓어내야 하고 유무술을 치켜세우면 보수를 일부 털어내려는 거지. 그것도 모르는 유무술은 촐싹댈 거고 억울한 안칠수는 원구성도 못하게 쪼그라들 거고 그틈에 박꾸를 비롯한 하와이주 의원들은 본향으로 돌아갈거구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기타맨)절라도에서 유가가 당근이라며 그럼 유승민 만세 만쉐이 드디어 절라도에서 대망의 1위 달성. 아가 유가야 왜 사니 왜 살아. 불쌍한 인생이라 했고, 또 다른 네티즌(j1203sy)대한민국에 도움이 안 될수록 전라도에서 인기있다고 보면 정답이다라고 했다.

 

또 한 네티즌(hiranya77)호남에서 유승민이 지지율 1위라고? 지금 해가 서쪽에서 떳다고 했는감? 그럼 유승민 전남지사 한번 출마해라! 광주시장으로 하든지! 초딩이 봐도 빤히 보이는 이런 유치한 숫법을 쓰다니. ‘안철수 엿먹일려는 전술쩝쩝이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copeople)호남에서 보수에 대한 여론조사를 한다는 자체가 난센스인데.. 중앙선거 여론조사란 기관이 연말도 다가오는데 예산을 쓸데가 없어 전전긍긍하나 보네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민자)“95%가 보수우익의 적이 된 라도가 보수우익의 파괴자 유승민을 싫어할 리가 있나. 이이제이 오랑캐로 오랑캐를 친다는 오래된 중화족들이 정책을 본받아 하는 것이다라고 했다.

 

그리고 한 네티즌(lwk1090113)철수야 홍나라에는 백날 공들여도 도루묵이다. 이제 홍내장쯤은 알 법도 한데. 실컷 먹고 보따리 들고 줄행랑치는 족이 홍족 아니드냐?”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kim4472)수 천년 전 중국역사 춘추전국시대 여러 제국이 이른 바 합종연횡(合從連橫)을 통하여 진()나라로 천하 통일하였다는 예 보듯 우리나라도 대선 경우 각당의 경쟁에만 몰두치 말고 국가와 민족 시대를 위해 적임자 찾아서 대선행사 여는 계기가 되기를 바랍니다라고 했고, 또 한 네티즌(손정호)호남, 어의 길잡이가 된 유승민 내 그럴 줄 알았어. 축하한다 가짜보수야. 유승민아 넌 거기가 니가 설 자리다라고 했. [조영환 편집인] 

 

우익세력에 분탕을 쳐온 유승민을 정략적으로 띄우는 호남광주세력

기사입력: 2017/11/23 [21:28]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