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원공무원 "태블릿PC 조작됐다"는 글
법원 내부 통신망에 ‘정의·양심·이성 사라진 대한민국’
 
허우 올인코리아 기자

 

박영수 특별검사팀을 향한 비난 글로 물의를 빚은 법원 공무원이 이번에는 소위 최순실 태블릿PC’ 조작을 근거로 박근혜 대통령 석방을 주장하며 국민을 비하하는 듯한 내용의 글을 올려, 논란이 되고 있다고 문화일보가 12일 전했다. “12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동부지법 법원보안관리대 황모 주사보는 지난 11일 오후 법원 내부통신망에 박근혜 대통령을 석방하라! 정의는 부패, 양심은 실종, 이성은 마비된 대한민국이라는 제목의 글을 올렸다며 황씨의 국정농단 선동과 탄핵 도화선이 된 태블릿 PC! 이것이 조작되었다는 것을 아시나요? 조작된 태블릿은 국민을 개, 돼지로 만들었다. , 돼지가 된 국민은 최순실이가 박 대통령의 영혼을 지배한다고 떠들어댔다는 주장을 전했다.

 

그는 박근혜 대통령의 구속에 대해 더러운 돈 10원 한장 안 나오는 대통령을 경제공동체라는 말도 안 되는 용어로 엮어 감옥에 넣게 하는 것은 왜란 중에 성웅 이순신 장군을 모함하여 감옥에 가둔 것과 별반 다름이 없다이 나라는 주초위왕의 모략질로 조광조를 사약받게 한 DNA가 흐르는 것 같다고 했다고 문화일보는 전했다. “소통령, 홍삼 트리오, 봉하대군, 만사형통에는 그리하지 아니하고 청렴결백한 대통령을 탄핵시키고 감옥에 가두는 것이 정의, 양심, 이성에 부합하는가라고 비난했다고 전한 문화일보는 소통령은 현철씨, 홍삼 트리오는 김대중 세 아들, ‘봉하대군은 노무현 대통령 친형을 가르키고, ‘만사형통은 이명박 대통령 친형을 가르킨다는 세간의 속칭도 알렸다.

 

이런 황씨의 주장을 논란이 일고 있다고 논란을 부추긴 문화일보는 황씨는 20144월 법원 내부망에 제주 4·3사건은 대한민국 건국 세력 입장에서 볼 때 폭동이라며 빨갱이들이 항쟁이라고 높여 부른다는 글을 써서 물의를 일으킨 바 있다고 소개했다. 우파의 정상적 주장이 논란이나 물의가 되는 한국의 풍토다. 지난해 12월에도 병신년 마무리라는 제목의 글을 올리고 당시 박근혜-최순실 게이트수사 중인 특검을 향해 황씨는 特檢開愛食己(특검개애식기)!”라며 욕설이 연상되는 표현을 올리기도 했다고 문화일보는 전했다. 이런 황씨의 주장에 네이버의 네티즌들도 찬반 논쟁이 뜨거웠는데, 황씨의 국민 자각을 촉구하는 주장에 찬성하는 네티즌들이 공감(추천)을 더 많이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조작된 태블릿이 국민을 개·돼지로 만들었다라는 문화일보의 기사에 공감순으로 한 네티즌(썬가드)공무원 중에 이런 분이 계시다는 게 한편 다행스럽지만, 저 악마같은 좌삐리 새끼들이 얼마나 갈굴까요? 건투를 빕니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해피머니)다 맞는 말 아닌가? 테블릿으로 박대통령 엮어서 구속시켰으면 태블릿의 진실을 밝혀야 함에도 지금 검찰이나 법원에서 태블릿을 증거로 채택조차 안 하는 참 이상한 것에 대해 말 한마디 하지 않는 민들을 조금 비꼬왔을 뿐인데 이런 글도 못쓴다면 여기가 북한과 무엇이 다른가?”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천국기사)박근혜 대통령 잘못은 끝까지 물고 늘어지면서 정작 노무현 대통령의 잘못은 은폐하는 저의는 무엇인가?”라고 했다.

 

또 한 네티즌(tyc****)테블릭PC가 소유주가 나타났고, 기기정보가 명확하게 있는데도 밝히지 않는 저의가 무엇인가, 부정 정권탈취가 들어날까봐 어물쩡 넘어갈려고 하는구나, 차량교통사고로 전조등 조각 하나로 뺑소니 범인을 잡아내는데 거짓정보로 정권을 탈취한 장본인을 왜 그냥 두는가?”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한실)태블릿PC가 소유주가 자신을 밝히고 조사를 원한다면 조사를 하는 게 맞지 않을까요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Gaudeamus)“19대 대선이 시작부터 잘못된 것임이 드러납니다. 탄핵도 잘못된 것입니다. 박근혜 대통령은 다시 복귀해야 합니다. 지금 나라가 적화통일을 향해 달려가고 있습니다. 법치와 인권이 무너졌습니다라고 했다.

 

그리고 한 네티즌(프리랜서 전문카페), 조작된 게 맞다고 본다, 확실히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문화독립군)법원에도 아직 이성이 마비되지 않은 애국자가 있어서 그나마 다행이다. 그대의 용기에 찬사를 보냅니다. 가짜가 진짜를 억압하는 현실에서 가짜를 가짜라고 하는 것도 용기라고 칭찬해야 하는 대한민국 현실이 슬프고 참담하다. 국민들이여! 거짓의 무리를 쫓아냅시다라며 “JTBCKBS는 무조건 폐업시켜야 합니다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yut****)테블릿도 특검하자. 왜 안 하는가? 언론아 니들은 궁금하지도 않는가? 국민 궁금증을 특검으로 밝히자고 해야 하잖은가? 정당하고 정의로운 국민을 이런 인민재판 하지 말고 말이다라고 했다. [허우 기자]

 

 

기사입력: 2017/10/13 [08:41]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개돼지 맞는데 흩날리는먼지 17/10/13 [15:06] 수정 삭제
  개돼지인 줄 모루고 사는 게 개돼지들이여. ㅋㅋ
맞지. viva9941 17/10/13 [23:22] 수정 삭제
  너무 그러지 마라.미친촛불국민들이 개,돼지 끌고 나오라.
맞지 유신 17/10/14 [02:17] 수정 삭제
  짐승만도 못한 인간들이 들끓는데가 인간 세상 그래도 이런 양심가가 공무원 세상에 버티고 있다는 사실이 신기하네 그대의 지성과 용기에 찬사를 건투를 빕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