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정권의 친북정책이 한국경제 망친다?
“문재인 정권의 대북지원이 한미FTA 협상에 악영향”
 
조영환 편집인

 

문재인 촛불정권의 맹목적인 친북정책이 드디어 대한민국의 외교적 고립은 물론이고, 경제적 추락에까지 결정적 요인이 될 수 있다는 불길한 징조가 나타난다. “우리 정부의 대북정책에 대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반감이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폐기 결정에 영향을 주고 있다는 평가가 미국 상무장관의 입에서 나왔다고 동아닷컴이 29일 단독 보도했다. 3대세습독재자인 김정은의 핵무장과 탄도미사일 위협을 외면하고, 미국을 전쟁 촉발국으로 취급하는 듯한 문재인 정권의 대북정책과 외교노선이 대한민국의 안보는 물론이고 경제에도 치명적 타격을 가할 가능성이 매우 높아진다는 징도다. 망국적 친북좌익세력에 의한 대한민국의 자멸이 문재인 촛불정권에 의해 완성된다는 우려가 나올만 하다.

 

윌버 로스 미 상무장관은 22(현지 시간) 미국의 비영리조직 국제 이해를 위한 비즈니스 협의회(BCIU)’ 주최로 뉴욕에서 열린 한 비공개 세미나에 참석해 전 세계가 북한을 경제적으로 고립시키기 위해 압박하고 있는 시점에 대북 인도적 지원을 하는 한국의 정책을 트럼프 대통령이 맘에 들어 하지 않는다. 이런 분위기가 한미 FTA를 폐기하고 싶어 하는 트럼프 대통령의 마음에 영향을 주고 있다문재인 대통령이 북한과 대화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 게 혼란을 주고 있다. 북한에 대한 한국 정부의 입장이 뭔지 잘 모르겠다. 더 강경해져야 하는데 그렇지 않다. 이런 기류는 한미 FTA 폐기에 변수가 될 것이라는 발언도 했다고 동아닷컴은 전했다. 적대적 국가에 동맹관계를 유지할 제국은 없다.

 

로스 장관은 8일 워싱턴포스트(WP)와의 인터뷰에서도 북핵 문제가 한국과의 무역적자 해소 문제를 매우 복잡하게 만들고 있다. 한국과 긴밀한 (안보상의) 관계가 (한미 FTA 논의에서) 한국의 방패막이가 될 수는 없다고 지적한 바 있다며, 동아닷컴은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달 22일 서울에서 열린 한미 FTA 공동위원회 1차 특별회기 결과를 보고받은 뒤 폐기를 검토하라고 지시했다가 불안한 안보 상황에서 한미 동맹이 흔들려서는 안 된다는 점을 감안해 논의를 보류한 상태라며 결국 대북 공조 문제로 한미 관계가 삐걱댈 경우 안보 이슈와 경제 이슈가 분리되면서 트럼프 대통령이 또다시 FTA 폐기를 밀어붙일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는 관측이 나온다고 전했다. 문재인 정권과 더불어민주당은 한미FTA를 반대하려고 촛불난동을 일으킨 세력이다.

 

이런 분위기에 관해 김현종 통상교섭본부장은 27일 워싱턴에서 특파원 간담회를 통해 미국 통상 분야 당국자들과 의회 관계자들을 만나 보니 미국의 FTA 폐기 위협이 실제적이고 임박한 것으로 판단됐다이번에 백악관 고위 관계자를 만나 확인할 기회가 있었는데 블러핑(엄포)은 아닌 것 같다. 미국이 실제 폐기를 한국에 통보하는 편지까지 작성했었다고 하더라고 말했다고 동아닷컴은 전했다. “이는 한미 FTA가 폐기되면 미국도 큰 경제적 손실을 볼 수 있기 때문에 폐기 위협이 벼랑끝 전술이라는 일각의 분석과 달리 실제 백악관이 폐기를 진지하게 추진했다는 뜻이라며 동아닷컴은 김현종 본부장의 미국이 폐기 위협을 지속적으로 지렛대로 쓸 것 같다는 진단도 전했다.

 

위협을 효과적으로 봉쇄하는 방안을 갖고 대비하겠다며 김현종 본부장은 이번 방미 기간 중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미무역대표부(USTR) 대표와 만나 2차 특별회기를 열자고 제안했다고 동아닷컴은 전했다. “재협상을 원하는 건 미국인데 왜 우리 측이 서둘러 협상을 진행하려 하느냐는 동아일보 기자의 별도 질문에 김현종 본부장은 폐기 논의가 되기 전에 서둘러 재협상을 진행해야 한다고 판단했다고 답했다며, ‘한미 FTA 폐기가 현실화될 가능성에 대한 김현종 본부장의 어느 한쪽이 상대방에게 폐기를 통보하면 180일 후 자동 폐기된다. 다만 그 시점에서 누가 승자가 되고 패자가 될지 정확히 알아야 할 것이라고 이번에 만난 상하원 의원들에게 설명했다는 주장도 동아닷컴은 전했다.

 

트럼프, 문재인 정부 대북지원에 불만한미FTA 폐기에 영향이라는 동아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바른 길)문재인, 이런식으로 잘 나가면 한국 금융기관에 대한 억제·동결조치까지 진행될지도 몰라. 한국의 촛불 청년실업자들아, 사회주의가 답이라고 했으니 그들의 주식인 강냉이와 소금국을 먹는 훈련을 지금부터 열심히 쌓기 바란다라고 힐난했고, 다른 네티즌(punghan)트럼프로선 당연한일을 했다고 생각된다. 한미동맹 립사비스로만 할뿐 뒤로는 적국을 도와주지 못해 안달난 행동과 자신의 영토 하나 지키지 못하는 무기로 전시작전권 달라는 선동이나 하는데, 얼마나 가소롭겠나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궁민의힘)한미FTA에 문제가 생기면 전적으로 문재인이 민·형사적 책임져야 한다고 했다.

 

또 한 네티즌(치악산)전시작전권 회수도 노무현이가 추진하다가 실패한 건데, 또 재인이는 입으로 내뱉었다인도적 지원이 뭐가 필요한가? 계속 말썽을 피우고 있는 정은이와 대화 운운하는 문재인 정말 웃기는 사람이다. 즉시 하야하라. 나라 망한다고 했고, 다른 네티즌(tosung)전세계가 북한을 경제적으로 압박하고 있고, 심지어 중국까지 북의 기업을 4개월 이내에 나가라고 하는 판국에 인도적이라는 이유로 당사자인 우리가 북을 지원하겠다고 나서는 문재인은 도대체 뭐하는 사람인가?”라며 북조선을 주적이라 부르지 못하는 우리 대통령님은 북의 총리?”라고 했다. 또 다른 네티즌(gorhee)멍청하고 어리석은 국민이 멍청하고 바보 대통령을 뽑는 것이다. 누구 탓을 하랴!”라고 했다.

 

그리고 한 네티즌(마이마로)미국이 우리에게 보복할 수단이 FTA만 있는 게 아닌데. 문씨 때문에 치뤄야 할 댓가가 사드하고 비교도 안 될 거다. 일본이 우리보다 힘이 없어서 미국 애완견처럼 구는 줄 아나?”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whgdmsskf)문재인과 민주당은 지금 당장 한미FTA를 폐기해라. 폐기하는 것이 문재인과 민주당의 정서에 맞는 것 아닌가? 2을사늑약이라고 촛불시위한 것이 언제인데 왜 이제와서 안 된다고 하는데... 이런 것은 적폐가 아닌지 문재인에게 묻고 싶다라며 2008년 광우병 촛불난동을 상기시켰고, 또 다른 네티즌(올바른세상)하여튼 종북주사파들은 답이 없다. 나라가 망하던 말던 주사파 세상 만든 답시고 아주 생쇼를 하고 있다고 했다. [조영환 편집인]

 

 

기사입력: 2017/09/29 [13:34]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