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대중·노무현정권이 금지한 '6·25노래'
6.25노래를 중북적으로 개사한 좌익
 
이승현 조갑제닷컴 회원논객


‘6.25의 노래’는 지금의 30대 이상이라면 초등학교 시절부터 자주 부르던 노래이다. 특히 매년 6월 달이 되면 선생님의 반주 소리에 자주 부르곤 하였다. 김일성이가 스탈린의 사주를 받아 일으킨 6.25 전쟁은 36년간의 일제강점기 시절 보다 더 많은 고통을 줬으며 조국의 산하를 피로 물들고, 벽돌 한 장까지 온전치 파괴한 잔혹한 역사의 한을 잊지 않게 만든 노래이다. 
 


 이러한 ‘6.25의 노래’는 김대중·노무현 정부 10년 동안 수모를 겪어야 했다. 지난 6월 26일 FMTV경북총국에서 보도한 자료에 의하면 좌파정권 10년간 금지곡으로 설정 되었으며 현재는 ‘신 6.25노래’로 개사되었다. 김대중 전 대통령의 추모 시인 ‘별이 되신 님이시여!’ 지은 심재방 시인이 개사를 맡았다.

新 6.25 노래 (심재방 지음)

1. 아 아 잊으랴 어찌 우리 그 날을 조국의 산하가 두 동강나던 날을
동포의 가슴에다 총칼을 들이대어 핏물 강이 되고 주검 산이 된 날을


2. 아 아 잊으랴 어찌 우리 그 날을 동포 형제를 원수로 만든 그들을
겨레의 이름으로 부수고 또 부수어 선열의 흘린 피 헛되지 않게 시리

3. 아 아 잊으랴 어찌 우리 그 날을 자유와 민주와 평화와 번영 위해
민족의 공적과 싸우고 또 싸워서 통일의 그 날이 기어이 오게 시리

후렴 : 이제야 이루리 그 날의 숙원을 동포의 힘 모아 하나의 나라로
피의 원한 풀어 하나의 겨레로 이제야 이루리 한나라 한겨레


1절에는 북괴군이 남침했던 내용 대신 남북한이 서로 총칼을 들이대었다는 정황만 설명하고 있다.

2절에 가서는 6.25 전쟁의 책임은 북한이 아니라 외세에 있음을 암시하고 있다.
여기에서 말하고자 하는 외세란 어디일까?

3절은 민족의 공적과 싸워서 통일을 이루자는 내용이 담았다.
민족의 공적은 어디를 말하는 것일까? 이러한 가사 내용으로 6.25 전쟁을 설명할 수 있을까?
 
6.25전쟁이라는 민족 최대의 비극을 왜곡하고 전쟁의 책임이 있는 김일성에게 면죄부를 씌어주는 ‘신6.25의 노래’는 역사 속에 사라져야 할 것이다.
http://vision12news.com/data/board/visionb701/file_in_body/1/625c0c7_b3ebb7a1_bec7bab8.jpg

임수경의 평양행각
http://www.youtube.com/watch?v=_xj8hoYeq48&feature=player_embedded
기사입력: 2012/12/13 [22:03]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한풍 13/05/09 [15:21] 수정 삭제  
  그래도 한가닥의 희망을 가쪘었는데 당신마져 그들과 똑같이 전철을 밟는다면 왠지 이제는 민주당 정말 보고싶지가 않군요, 그래도 청렴 결백한 김민기 의원이 항상 예의바르고 지역의 최고일꾼으로 바른말하고 중도를 안아줘서 그나마 희망을 잃지 않았것만 당의 대표라는 분이 아직도 민심을 못 읽고 있으니.오호 애재라!
나라사랑 17/02/04 [09:45] 수정 삭제  
  역사에 악인으로 남을 두 인간들의 죄악을 어찌 다 글로 표현하리요 그래서 그 죄값으로 인하여 제명대로 살지 못하고 뒈진 두 놈들을 오일팔 공동 무덤에 효수하여 저 두놈때문에 한이 맺힌 대다수의 국민들 마음을 위로해야 된다는거 아니요?
bubble 17/02/06 [00:07] 수정 삭제  
  햇볕 정책? 야 김정일 똥구녘에다 국민의 피와 땀이 어린 돈갖다 바치니 불바다 세례로 갚냐? 김영삼이가, 김대중이가 지들 아들 징역살이 면케 할려고 이회창씨 대통령 못만들게 했지, 이인제는 좃도 모르느게 대통령 나오라니 혹해서??? 아나 ?떡이다, 그러니 멍청도 소리나 듣지? 내가 고향이 독립기념관이 있는 천안이다. 분하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